씨사이트 Talk!

HOME > 씨사이트 Talk! > 공지사항

공지사항

2021 최신판 대입적성고사 개념완성편 (좋은때시북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목동씨사이트 댓글 0건 조회 35회 작성일 20-04-12 10:50

본문

95c3ce89902400bf79e33230255938fc_1586656222_4757.jpg
 


좋은때시북스, `2021 최신판 대입적성고사 개념완성편출간


목동씨사이트학원 강사진 집필개정 교과과정 반영해 핵심 개념 총망라


좋은때시북스(대표 조진환)가 2021학년도 대입 적성고사를 준비하는 수험생들을 위한 ‘2021 최신판 대입적성고사 개념완성편을 출간했다고 밝혔다.

 

해당 교재는 2020학년도 대입에서 가천대한성대삼육대서경대을지대 등 적성고사 12개 대학에 총 304명의 합격자를 배출한 목동씨사이트학원의 강사진이 집필했다개정 교육과정을 반영하고최근 적성고사 출제 경향에 맞춰 핵심 개념을 총정리한 2021학년도 대비 적성고사 개념완성서다.

 

집필진들은 적성고사 전형과 관련된 최근의 가장 큰 이슈는 ‘EBS 연계이지만, ‘개념이 적성고사 합격의 핵심 키라는 것에는 변함이 없다고 설명한다.

이에 이번 개념완성서는 강사들의 오랜 적성고사 강의 경험을 바탕으로 국어수학영어의 각 영역별 적성고사 합격 비법을 체계적으로 제시하고자 했다좋은때시북스에 따르면적성고사는 수시 전형 중 하나로 대학에서 수학 시 요구되는 학생의 기본 학습능력을 평가한다수능에 비해 과목 수가 적고 문제 유형이 단순하며 난이도도 비교적 낮지만제한 시간에 많은 문제를 풀이해야 하는 시간제한의 특수성이 있어 수능과는 다른 방향으로 대비해야 한다.

 

2021학년도 적성고사 실시 대학은 가천대한성대삼육대서경대성결대을지대수원대한국산기대한신대평택대고려대 세종 등 총 11개 대학이다일반적으로 의치한과 예체능 계열을 제외하고 대학에 개설되어 있는 모든 학과로의 지원이 가능하며, 3등급 이하 중위권 학생들이 인서울 또는 수도권 대학에 진학할 수 있는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되는 주요 전형 중 하나다.

 

EBS 교재 연계율은 대학별 편차가 크며연계 교재도 대학에 따라 수능특강 또는 수능특강과 수능완성 등 차이가 있다일례로 서경대를 비롯한 일부 대학은 EBS 연계율이 낮다설령 EBS 연계율이 높더라도 비연계 영역에 대한 대비는 핵심 개념 정리와 기본 유형 완성에 있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설명이다.

 

또한 EBS 교재 지문만 끌어와 새로운 유형의 문제를 출제할 경우 적성고사 기본 개념을 정리해두어야 문제를 풀이할 수 있다더불어 시간제한이 적성고사 합격의 가장 큰 장애물이라는 점에서 적성고사 대비는 개념 정리에서 출발해야 한다.

 

이에 ‘2021 최신판 대입적성고사 개념완성편은 각 과목별 개념을 완성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먼저 국어의 경우 난이도가 낮지만 학습량이 많다는 것에 주목해 화법작문언어(문법), 문학독서의 각 영역별 핵심 내용을 정리하고 출제 경향을 분석하였으며적성고사 국어에 특화된 풀이 비법을 제시한다.

 

적성고사에서 가장 변별력이 높은 과목은 수학으로적성고사 합격을 선점하기 위해 교재에는 최근 개정 교과과정을 반영해 적성고사 수학 핵심 개념과 공식성질을 종합 정리했다각 세부 영역별 대표 기출문제 및 예제 문항을 수록하고 출제 포인트별 시크릿 노트를 별도 제시한 것도 차별점이다.

 

영어 시험을 실시하는 가천대 등 3개 대학 합격을 위해서는 영어에서의 고득점이 필수적이다.

 

이에 해당 교재는 적성고사 빈출 문항을 나누고 유형별 출제 경향을 분석했다여기에 각 유형별 풀이 시간을 단축할 수 있는 `3단계 풀이 비법`을 제시하고출제 패턴과 정답 도출 비법을 읽을 수 있도록 했다.

 

좋은때시북스 조진환 대표는 대입 적성고사 전문학원인 목동씨사이트학원의 탄탄한 강사진과 함께 대입 적성고사 대비를 위한 가천대 교재 등 지속적으로 입시 콘텐츠를 제작할 계획이라며, “이를 통해 2021학년도 대입 적성고사에서 많은 수험생들이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편 ‘2021 최신판 대입적성고사 개념완성편은 온오프라인 대형 서점을 통해 만날 수 있고교재 관련 문의는 홈페이지나 카페 등을 통해 할 수 있다.

 

[매경닷컴]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